March 7, 2020

February 29, 2020

February 15, 2020

Please reload

Recent Posts

오늘 남선교회 헌신 예배를 드리면서 우리의 헌신의 모습이 정말 하나님이 원하시는 모습인가 하는 것을 생각해 보아야 합니다.

“네 마음을 다하고 목숨을 다하고 뜻을 다하고 힘을 다하여 주 너의 하나님을 사랑하라 하신 것이요”(마가복음 12:30)

하나님은 우리에게 하나님 사...

헌신 (2/2)

February 3, 2018

1/1
Please reload

Featured Posts

12-22-19 구유 앞에서

January 3, 2020

구유 앞에서            -이해인-

 

하늘에서 땅까지

참으로 먼 길을 걸어 내려

우리에게 오셨습니다

하나님과 인간 사이의

엄청난 거리를 사랑으로 좁히러 오셨습니다

예수 아기시여

천 년이 지나고 또 천년이 지나도록

당신은 변함없는 사랑으로 오시건만

당신을 외롭게 만든 건

정작 우리가 아니었습니까

 

누우실 자리 하나 마련 못한 건

바로 우리가 아니었습니까

아아, 주 예수 그리스도 엠마누엘이여

사랑이신 당신 앞에

천지가 잠을 깨는 밤

당신을 닮고 싶은 영혼들이

피리처럼 떨려오는 아름다운 밤이여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Follow Us

I'm busy working on my blog posts. Watch this space!

Please reload

Search By Tags